15.8 C
New Jersey
- Advertisement -spot_img

TAG

뉴욕

뉴욕시 혼잡통행료 시행 연기… 주민 부담 고려

뉴욕주지사 캐시 호컬(Kathy Hochul)이 뉴욕시 하부 맨해튼 진입 시 15달러를 부과하는 혼잡통행료 계획을 무기한 연기한다고 발표했다. 이는 노동자들에게 큰 재정적 부담을 줄 수 있다는...

맨해튼 사무실 임대, 5월에 70% 급증

맨해튼의 사무실 시장이 5월에 큰 반등을 보이며 임대 활동이 70% 급증했다. 이 회복세는 특히 미드타운에서의 주요 거래들이 주도했다고 부동산 전문 매체인 리얼 딜(Real Deal)이...

뉴욕시 건물주 퇴거 소송, 세입자 권익 침해 우려

지난 2월, 뉴욕시 법원 행정처를 상대로 한 소송이 제기되며 세입자들의 권익이 심각하게 침해될 수 있다는 우려가 제기됐다. 16개 건물주가 모인 파트너십 회사는 주택법원이 세입자의...

뉴욕 혼잡통행료 두고 벌어진 논쟁, MTA CEO와 의원들 대립

뉴욕시의 혼잡통행료 도입을 둘러싸고 뉴욕 교통국(MTA)과 일부 연방 의원들 간의 갈등이 고조되고 있다. 혼잡통행료는 맨해튼 60번가 이남 지역으로 진입하는 비상업용 차량에 대해 15달러, E-ZPass가...

뉴저지 통근자들, 또 다른 통행료 인상 대비

뉴저지 통근자들이 펜실베이니아로 넘어가는 데 사용되는 월트 휘트먼, 벤자민 프랭클린, 벳시 로스, 코모도어 배리 다리의 통행료가 13년 동안 5달러로 유지되어 왔다. 하지만 2024년에는 이...

맨해튼 남부 진입 시 ‘혼잡 통행료’ 부과, 6월 30일부터 시행 예정

뉴욕시가 오는 6월 30일부터 맨해튼 남부 지역 진입 시 혼잡 통행료를 부과하기 시작한다. 이 계획은 맨해튼 60번가 이남 중심 비즈니스 구역으로 진입하는 차량에 대해...

뉴욕 맨해튼 혼잡 통행료 15달러 부과 계획, 연방 정부 최종 승인 절차 진행 중 – 뉴저지의 수익 분배 가능성은?

뉴욕 맨해튼 중심가에 비상업용 승객 차량 진입 시 15달러의 혼잡 통행료를 부과하는 계획이 연방 정부의 최종 승인을 앞두고 있다. 이 계획이 승인되면 뉴저지 주도...

뉴저지 주 변호사, 맨해튼 진입 요금과 관련한 연방 법원 소송에서 뉴욕의 혼잡 통행료 제도를 비판

뉴저지 주의 변호사들이 수요일, 연방 및 메트로폴리탄 교통청(MTA) 관계자들이 맨해튼 남부 60번가 이남으로 차량 진입 시 부과되는 15달러 요금을 최종 승인하기 전에 뉴욕의 혼잡...

뉴욕-뉴저지 신규 페리 서비스 비용 상승, NJ Transit이 공개

NJ 트랜짓(NJ Transit) 이사회가 지난 화요일 카터렛(Carteret)과 뉴욕을 잇는 새로운 통근 페리 서비스를 위해 149석 규모의 페리 건설 계약을 수정, 1,179만 1천 달러로 승인했다고...

뉴욕 교통 혼잡 통행료, 버겐 카운티로의 교통량 증가 및 부담 가중 예상

뉴저지주 버겐 카운티가 뉴욕의 교통 혼잡 통행료 계획에 반대하기 위해 뉴저지주와 함께 법적 투쟁을 지원하기로 했다. 버겐 카운티는 미국 뉴저지주 연방지방법원에 제출된 주의 법적...

Latest news

- Advertisement -spot_im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