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4.4 C
New Jersey

뉴저지, 대학생을 위한 무료 원격 정신건강 상담 서비스

Must read

뉴저지주는 ‘Uwill’ 회사와 협력하여 코로나 지원금 중 1000만달러 투입
주내 44개 대학 재학생에게 제공

이제 뉴저지 주의 대학생들 대부분이 언제든지 정신건강 문제에 대한 지원을 무료로 받을 수 있게 되었다. 23일 주 정부는 “온라인 정신 건강 상담 서비스 업체인 ‘Uwill’과 협력하여 주 내 44개 대학 재학생들에게 무료 원격 상담 서비스를 제공하게 됐다”고 발표했다. 이 서비스는 주 7일 24시간 이용이 가능하다.

주 정부는 연방 정부로부터 받은 코로나19 지원금 가운데 1,000만달러를 대학생 정신건강 지원 프로그램에 투입한다. 이를 통해 대학생들은 화상 및 전화 등을 통해 무료 원격 상담 서비스를 받을 수 있게 된다.

필 머피 주지사는 “최근 몇 년 동안 계속된 어려움으로 인해 많은 젊은이들이 정신건강 위기에 처해 있다. 그들에게 필요한 도움을 제공하는 것은 우리의 의무”라고 강조했다.

2021년 주 정부가 뉴저지 대학생 1만5,500명을 대상으로 수행한 조사 결과, 응답자의 70% 이상이 전년도에 비해 스트레스와 불안이 높게 나타났다고 답했다. 또한 응답자의 약 40%가 코로나19 상황과 관련하여 자신의 정신건강이 걱정된다고 답했다.

주지사실에 따르면 프린스턴 대학, 드류 대학, 버겐 커뮤니티 칼리지 등 4년제 공립 및 사립 대학과 2년제 커뮤니티칼리지 등 총 44개 대학이 이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있다. 참여 대학 명단은 주지사실 발표 자료(nj.gov/governor/news/news/562023/approved/20230523a.shtml)에서 확인할 수 있다.

author avatar
editor@kbergennews.com
- Advertisement -spot_img

More articles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 Advertisement -spot_img

Latest artic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