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6 C
New Jersey

뉴저지주, 강수량 부족으로 수돗물 사용 자제 요청…비상수 급수 상황 직전

Must read

뉴저지주(New Jersey)가 최근에 접어든 강수량 부족 상황에 대응하며, 가정과 사업장 등에서 수돗물 사용을 줄이라는 권고사항을 내놓았다.

뉴저지주 환경국은 20일 “최근 30일간의 강수량은 평년 치의 절반에 미치지 못하며, 지난 4개월 중 3달 동안 평년 강수량보다 적었다”라고 밝혔다. 이에 따라 환경국은 상수원에 충분한 양의 물이 확보될 때까지 물 사용을 자제하길 요청했다.

현재 뉴저지주가 직면한 것은 가뭄 상황이 아니다. 그러나 서쪽 고지대와 남부 지역의 경우 다른 지역에 비해 강수량 부족이 심하여, 가뭄 주의보 발령 직전 상황임이 드러났다. 지난겨울이 끝나고 봄을 거치면서 실제로 뉴저지주에는 봄 가뭄을 해소할 만한 큰비가 내리지 않는 상황이 지속되고 있다.

이에 환경국은 물 사용을 줄이는 방법으로 다음과 같은 조치를 제안하였다.

  • 정원에 물을 주는 경우, 비 올 때 수집한 물을 사용
  • 스프링클러의 물 사용량을 30~50% 절약
  • 뉴저지주의 기후에 따라 꽃에 주는 물을 주당 1인치로 제한
  • 수영장을 사용하는 경우, 절수 필터를 사용
  • 물이 필요한 레크리에이션 장난감을 사용 금지
  • 잔디 깎는 기계의 날을 3인치 이상으로 높여 물을 더 잘 머금는 깊은 잔디 뿌리를 촉진
  • 제습기와 에어컨의 물을 식물에 물을 주는 데 사용
  • 물을 덜 필요로 하는 토종 식물 사용
  • 물 필요량에 따라 식물을 그룹화

또한 환경국은 “강수량 부족 상황에서는 일상생활에서 물 사용을 적절히 제한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라며, “단순히 잔디밭이나 랜드스케이프에 물을 주는 것을 줄이는 것만으로도 우리의 물 공급을 보전하고, 앞으로 제한 조치가 필요하지 않게 하는 데에 큰 도움이 된다”라고 강조했다.

이와 관련하여 뉴저지주 기후학자 데이브 로빈슨(Dave Robinson)은 “여름 강수량에 대한 전망은 불확실하다”라며, “강수량이 평년 치에 미치지 못하고 더욱 더운 날씨가 이어진다면 가뭄이 우려되며 물 자원이 크게 부담을 받게 될 것이다”라고 경고했다.

뉴저지주에서 가장 큰물 공급업체인 뉴저지 아메리칸 워터(New Jersey American Water)의 마크 맥도노프(Mark McDonough) 대표는 “여름철 동안 가장 중요한 자원인 물을 아끼는 것의 중요성을 알고 있다”라며, “일상생활에서 현명한 물 사용 습관을 들이면 온도 상승에 따른 더 엄격한 제한을 피할 수 있다”라고 말했다.

환경국은 앞으로도 물 공급 상태를 계속해서 감시하며, 필요에 따라 대중, 지방 정부, 그리고 물 공급 시스템에 알릴 것이라고 밝혔다.

- Advertisement -spot_img

More articles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 Advertisement -spot_img

Latest artic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