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5.4 C
New Jersey

C Land 부동산, 뉴저지 한인 축구협회에 4천 달러 기부…지역 사회 발전 힘 싣는다

Must read

“지역 사회의 발전에 헌신하는 C Land 부동산, 뉴저지 한인 축구협회에 4천 달러 기증”

C Land 부동산(대표 스티븐 리)이 뉴욕에서 개최되는 미주 한인 체육 대회에 참가하는 뉴저지 한인 축구협회에 대한 후원을 성사시켰다. 공익 사업 및 장학사업에 늘 앞장서는 C Land 부동산이 이번에 축구협회의 유니폼 후원을 위해 4천 달러를 기증했다는 소식이다.

뉴저지 한인 축구협회(회장 박정열)는 지난 6월 17일, 리지필드의 윌리스 경기장에서 총 80여명의 선수와 함께 출전을 다짐하는 발대식을 가졌다. 청년부, 장년부, 오비팀, 시니어 팀 등 다양한 연령대의 팀이 모여 각각의 승전을 다짐하며, 지역 인사들과 축구협회의 관계자들이 함께한 이 자리에는 다가오는 대회의 성공을 기원하는 기분 좋은 분위기가 전해졌다.

C Land 부동산 스티븐 리 대표(왼쪽 두번째)가 17일 기증식에 참석해 후원금 4000불을 전달했다.

C Land 부동산의 대표인 Stephen Lee(이현직)은 이날 기증식에 참석하여, 축구협회에 4천 달러를 전달하며 “출전 선수들의 유니폼을 지원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흐믓함을 전했다. 이어 그는 “체육을 통해 건강한 사회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늘 힘쓰는 뉴저지 한인 축구협회의 발전을 응원한다”며, “지역 사회에 좋은 영향력을 끼치는 협회로 성장해 나갔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22회를 맞이하는 이번 미주 한인 체육 대회는 23일 입장식과 전야제로 시작되어 24일과 25일에 걸쳐 진행되었다. 이 대회에는 미주 전역에서 다양한 연령대의 한인이 참가, 총 6천명이 모여 이축제를 이루어냈다. 이번 체육 대회는 한인 사회의 유대감을 더욱 끈끈히 만드는 데에 중요한 역할을 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C Land 부동산은 이처럼 지역 사회 발전에 지속적으로 기여하며,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있다는 점에서 다양한 찬사를 받고 있다. 특히 이번 축구협회에 대한 후원은 사회와의 연결성을 강화하는 데에 크게 기여했다고 평가받고 있다.

- Advertisement -spot_img

More articles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 Advertisement -spot_img

Latest artic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