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4.4 C
New Jersey

저지시티의 첫 대마 상점 오픈, 하지만…

Must read

지난 화요일, 뉴저지에서 두 번째로 큰 도시인 저지시티(Jersey City)에서 첫 합법적인 대마 상점이 개장하였다. 이곳은 폴라스키 고가도로 산업 지역에 위치하고 있으며, 허드슨 카운티(Hudson County)에서 두 번째로 오픈한 대마 판매점이다.

RIPT 공동 설립자인 조나단 베드나시(Jonathan Bednarsh)는 “저지시티는 대단한 도시다. 주 전체를 돌아다니면서 이곳이 우리가 있고 싶은 곳이며, 의미 있는 영향을 미칠 수 있는 곳이라는 것을 깨달았다.”라고 말했다. 베드나시는 2019년에 이 사업을 시작했으며, 그와 파트너는 회사가 성장할 뿐만 아니라 위치한 커뮤니티도 성장할 수 있는 상점을 건설하고 싶었다고 말했다. 그는 이곳이 학교에서 멀리 떨어져 있고 도시의 산업적인 기원이 있는 지역에 있다고 강조했다. 상점의 성공적인 개장은 시스템과 운영 절차를 미세 조정하고 있다는 것을 의미하며, 이 사업은 스티브 풀롭(Steve Fulop) 시장과 함께 리본 커팅 행사를 계획하고 있다고 베드나시가 말했다.

현재 저지시티에는 여가용 대마 판매점이 열려 있지 않으며, RIPT는 여가 목적의 판매 허가를 신청하고 있다. 도시 전체에서 성인용 판매가 시작된 후 약용 대마 환자 수가 줄어들고 있는 시기에 약용 전용임에도 불구하고, 베드나시는 RIPT가 저지시티에서 첫 번째 합법적인 대마 상점이 될 수 있었던 것이 큰 성과라고 말했다.

그는, “우리는 독립적으로 소유하고 운영되고 있으며 우리가 우리 공간을 위해 한 일은 우리가 있는 이 전체 산업 지역을 반영하려는 시도이며, 실제 시설로 그것을 가져와서 여기가 어디인지, 그리고 저지시티에 있는 것을 알 수 있게 하는 것이다.”라고 의견을 전달하였다.

author avatar
editor@kbergennews.com
- Advertisement -spot_img

More articles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 Advertisement -spot_img

Latest artic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