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9 C
New Jersey

팰리세이즈 파크 타운홀 곰팡이 문제, 월례회의를 통한 해결 방향성 명확히

Must read

팰리세이즈 파크 시청 청사의 곰팡이 문제가 지속적인 주민과 직원들의 논란으로 부상하고 있는 가운데, 월례회의에서 결정된 곰팡이 검사 전문가들이 지난주 월요일부터 청사를 세밀하게 조사하였다. 이에 따라, 9월 18일쯤 첫 리포트를 받아볼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2022년 이 문제의 위험성이 처음 지적된 후 1년 동안 본격적인 진전을 보이지 않았으나, 최근 월례회의에서 타운홀 문제의 근본적 해결을 위해 다양한 노력이 진행되었다. 특히, 폴 김(Paul Kim) 시장은 투명하고 공정한 방법으로 이 문제를 해결하겠다며, 여러 시의원과 함께 청사의 현 상황에 대한 근본적인 해결 방안을 적극 모색하였다.

현재 공무원들은 본인의 요청에 따라 재택근무를 하고 있으며 곰팡이 관련 조사는 타운홀 메인 빌딩, 경찰서, 소방서 건물이 모두 포함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 외에도 월례회의에서는 9월 21일부터 23일까지 팰리세이즈 파크 상공회의소 주최로 열리게 될 가을 거리 축제에 관한 결정도 내렸다. 지난봄 팬데믹(Pandemic) 이후 처음으로 개최된 이 행사는 이번 가을에는 더욱 활기찬 모습으로 열릴 예정이다.

마지막으로, 지난 두 달 동안 팰리세이즈 파크의 시장과 시의회는 전례 없는 회의를 계속하였으며, 폴 김 시장과 함께 최선을 다하는 시의원들의 노력이 주목받고 있다.

이처럼 팰리세이즈 파크 시청 청사의 곰팡이 문제는 월례회의를 통해 점점 해결 방향성을 찾아가고 있으며, 앞으로도 이 문제의 근본적인 해결을 위한 다양한 노력이 기대된다.

- Advertisement -spot_img

More articles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 Advertisement -spot_img

Latest artic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