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8.9 C
New Jersey

2024년 뉴저지 여름철 폭염 예상, 높은 기온에 시민들 주의 요망

Must read

2024년 여름, 뉴저지에는 평년보다 더욱 뜨거운 날씨가 예상된다. 엑큐웨더(AccuWeather)의 최근 발표에 따르면, 올해 여름 뉴저지와 뉴욕(New York), 필라델피아(Philadelphia) 지역은 지난 여름보다 훨씬 많은 폭염 일수를 기록할 전망이다.
엑큐웨더는 미국 대부분 지역이 평균 기온보다 2도 이상 높은 기온을 보일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특히 뉴저지는 올여름 2도에서 3도 높은 평균 기온을 기록할 것으로 예측되며, 이는 여름철 해변가 휴가지로 떠나는 이들에게는 반가운 소식일 수 있다.
뉴욕 시는 올해 최대 26일간 기온이 섭시 32도(90도)를 웃돌 것으로 예상된다. 이는 지난해의 12일보다 훨씬 많으며, 평년 평균인 16일보다도 높은 수치다. 반면 필라델피아는 최대 42일까지 폭염이 지속될 수 있다고 전망되며, 이는 지난해의 24일과 비교할 때 상당한 증가다.
이와 더불어, 올여름은 뉴저지 지역에서 평소보다 건조할 것으로 예상되며, 특히 8월에는 매우 건조한 날씨가 지속될 가능성이 높아 산불 위험이 증가할 수 있다는 경고도 함께 나왔다. 그러나 평균 이상의 강수량은 기대하기 어려워, 강한 서리가 내릴 때마다 국지적으로 심각한 폭풍우가 발생할 수 있다는 점에 유의해야 한다.
미 국립기상청 소속 기후예측센터(Climate Prediction Center)의 장기 전망에서도 5월부터 7월까지 뉴저지를 포함한 동부 주요 지역에서는 평년보다 높은 기온이 이어질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 이에 따라 지역 주민들과 관광객들은 충분한 수분 섭취와 더위로부터의 보호 대책을 강구해야 할 것으로 보인다.
이번 여름 뉴저지 지역의 주민들은 무더위에 대비해 일상생활에서의 대비책 마련과 함께, 심각한 폭염에 대응할 수 있는 철저한 준비가 요구된다. 또한, 높은 기온이 예상되는 만큼, 건강관리에도 각별히 주의를 기울여야 할 시기이다.

- Advertisement -spot_img

More articles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 Advertisement -spot_img

Latest article